바이든 대통령 공화당 수정안 거부

0
365

조 바이든 미국대통령은 최근 $1조9000억에 이르는 경기부양책 규모를 $6000억인 3분의 1 수준으로 줄이자는 공화당상원 의원들의 수정안을 받아들이지 않고 원안대로 추진하겠다는 뜻을 발표하였다. 바이든 대통령은 이날 수전콜린스, 와롬니 상원의원등 공화당의원들과 만나 코로나19 대응을 위한 경기부양책에 대해 논의했다. 바이든 대통령은 이자리에서 “의회는 코로나19 에 대담하고 긴급하게 대응해야하는데 상원의원들의 제안은 많은 부분에서 이를 반영하지 못하고 있다”고 지적했다. 콜린스의원은 “매우 생산적이고 진심 어린 대화를 2시간 동안 나눴지만 견해차를 좁히지는 못했다”고 말했으며“우리가 지난해 이미 코로나19 경기부양책에 5차례 합의한 것처럼 앞으로 초당적으로 부양안을 통과 시킬수 있기를 희망한다”고 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