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이든 대통령 더 나은 미국 재건

0
369

바이든 대통령은 최근 피츠버그를 방문해 2030년까지 8년 동안
$2조 2,500.억 를 투자해 사회기반 시설 개보수, 클린 에너지 유망 산업 확장, 지역사회와 노약자 층 지원 확대 등으로 ‘더 나은 미국 재건’(Build Back Better)을 선언했다.
바이든 플랜에 따르면 $2조 2,500.억 중에서 $1150.억 를 투입해 미 전국의 도로 2만마일과 교량 1만개를 개보수 또는 확충하게 된다
대중교통 개선에 $850억, 철도에 $800억, 공항과 항구에 $420억 투자,
공공주택 확충에 $2,130억, 상 하수도관 교체에 $1110억, 송전선 교체에 $1000억, 초고속 인터넷 망 확충에 $1,000억 를 투자한다.
전기 차 생산과 확충 에 $1740억, 전략물자 저장과 미래의 팬더믹 대비 $3,000억, 노년층과 장애인들에 대한 홈 케어를 확충 $4,000억 을 투자한다.
바이든 대통령은 비용은 대기업 법인세를 현행 21%에서 28%를 올리고 15년간 거둬들이는 다국적 기업들의 외국 수입에 대한 최저세를 인상한 세입으로 충당하겠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