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6회 코리아페스트 11월 19일 개최

0
19

2022년 노스캐롤라이나 코리아페스트 (NC KoreaFest)행사가 오는 11월19-20(토-일) 이틀간 랄리에서 개최된다. NC State Fairgrounds의 Exposition Center에서 최대 규모로 펼쳐지는 이번 코리아페스트 행사는 한국음식과, 놀이, 춤, K-Pop, 한국 노래경연, 태권도 공연경연, 유명연예인 초청공연, 한민족 정체성의 주제를 다루는 토크쇼 등 다양한 볼거리들을 제공한다.
금년으로 6회째를 맞는 NC KoreaFest는 한국문화를 지키고 홍보하는 비영리단체 InWave(대표 이희옥, 한인동포 1.5세대)에서 주최하며, 조직위의 구성은 한국을 사랑하는 현지인들, 한인 입양인들, 한인 1.5, 2, 3세들이 주축이 되고 진행은 영어로 한다.
최근 한국문화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고, 동 행사가 매년 중단없이 진행되어 온 까닭으로 행사요청 수요도 급증, 넓은 장소로 이전하여 과거 하루였던 행사가 금년에는 이틀로 진행하게 된다고 조직위는 말한다.
팬데믹 기간동안 온라인으로 대체했던 행사가 다시 대면으로 돌아온 만큼, 축하분위기를 더욱 돋우기 위해 여느 때보다 많은 유명인들이 참가를 한다.
지난해 12월 코네티컷주에서 열린 미스 아메리카 100주년 대회에서 우승을 차지해 ‘2022 미스 아메리카’ 최종 우승자로 선발된 알래스카 거주 한인 3세인 엠마 브로일스(Emma Broyles), 한국의 각종 방송에 출연 시청자들을 혼돈에 빠트린 K-Pop을 사랑하는 NYU음대 교수이자 가수 제이먼 메이플(Jamon Maple), 복면가왕에 출연해 화제를 모았던 트로트 가수 황인선(황 이모), 5인조 신예 K-Pop보이그룹 RoaD-B, 과거 Raleigh에서 몇차례 공연을 했던 한국무용의 대가 윤덕경 무용단 그리고 전 IOC위원이자 아테네올림픽 태권도금메달의 주인공 문대성 전 국회의원등이 서울에서 직접온다. 제6회 NC코리아페스트 행사를 빛내 주기 위해서다. 그외 미국내에서 활동하는
한인동포연예인들도 다수 참가한다.
한인1.5, 2, 3세대들, 비록 미국에 살고 있지만 한인혈통의 소중함을 간직코자 하는 입양인들, 그리고 한국을 사랑하는 수십명의 현지인들이 자원하여 정성스럽게 준비하는 행사다. 늦가을 Raleigh 하늘아래 한류의 풍악이 울려 퍼질 것이다. 지역 동포분들의 적극적인 참여를 바란다.
티켓 구입은 웹사이트(www.nckoreafest.com)를 통해서 가능하다.
문의: 919-819-2845 (준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