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이든 행정부 코로나19 자가 진단킷

0
53

바이든 미국 행정부는 1월21일 부터 코로나19 자가 진단 키트 5억 개를 배포해
오미크론 변이에 대응한다고 밝혔다.
코로나 자가진단 킷을 신청하려면 연방정부의
웹싸이트 Covidtests.gov 통해 하며 1개월에 각 가정 당 4 박스의 (박스에 2개 킷이
포함되어 8 킷) 코로나 검진 진단 킷을 무료로 배달 받을수 있다. 행정부는 코로나19
백신 접종과 부스터샷을 계속 독려하면서 진단 검사 확대를 새 대응책으로 강조했다.
바이든은 병원 의료 인력 부족을 해소하기 위해 1월과 2월 군 의사와 간호사 등 의료진
1000명을 지원하기로 했으며 연방재난관리청(FEMA)에 각 주의 입원 환자 수용
능력을 확대하라고 지시했다.
FEMA는 앰뷸런스 수백 대와 긴급 의료 인력을 동원해
환자를 병원 간 이동시키면서 각주의 수용 능력을 조절할 계획이다. 주 뉴욕시에 긴급
검사소를 새로 문 여는 등 검사소를 추가로 설치하고, 백신 접종소도 현재 8만 곳에서
1만 곳 더 늘린다고 발표했다. 미국 행정부는 코로나19 오미크론 변이 확산에
대응하고 코로나 검사를 확대하기 위해 각 가정의 자가 진단 비용을 보험으로
처리해주는 대책을 마련했다. 대책에 따르면 미국 민간 의료보험 가입자는
1월15일부터 가정용 검사 키트 구매 비용을 보험으로 처리할 수 있다. 보험사는 1인당
매달 최대 8차례 검사 비용을 보장하게 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