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간 우주여행객 국제우주정거장

0
49

우주 스타트업 액시엄 스페이스의 순수 민간인 4명의 우주 여행객들이 지난
4월9일 국제우주정거장(ISS)에 도착했다. 이들은 FL 주 케네디 우주센터에서
스페이스X 우주선을 타고 이륙한 지 약 21시간 만에 우주정거장 도킹에 성공했다.
NASA 우주비행사 출신인 액시엄 부사장 마이클 로페스-알레그리아(63)가 우주선
사령관 역할을 맡았다. 나머지 3명은 다국적 유료 고객으로, 70살인 미국 부동산 투자
사업가 래리 코너, 캐나다 금융가 마크 패시(52), 이스라엘 공군 조종사 출신 기업인
에이탄 스티브(64)다. 3명은 우주선 탑승과 우주정거장 숙박, 식사비로 각각
$55,000,000.를 지불 하였다. 이번 우주여행은 정부 기관이 아닌 민간 기업 주도의 첫
우주정거장 방문 프로젝트다. 상업용 우주정거장 건설을 준비 중인 미국 스타트업
액시엄 스페이스가 일론 머스크가 이끄는 스페이스X에 이번 발사를 의뢰했다.
미국 NASA 도 처음으로 민간인들만의 우주정거장 비행을 승인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