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른지역뉴스 :  Los Angeles,CA  Atlanta,GA  Charlotte,NC  Greensboro,NC  Raleigh,NC 
   홈 >> 뉴스 기사보기 

한국 여권 2020 년 남색으로 바뀐다


대한민국 일반여권이 32년 만에 녹색 옷을 벗고 남색으로 갈아 입는다. 한국 문화체육관광부와 외교부가 2020년 도입을 목표로 공동 개발 중인 차세대 전자여권 표지색이 남색 계열로 잠정 정해졌기 때문이다. 문체부는 최근 공공디자인 진흥 종합계획’(2018~2022)을 발표하면서 2007년 여권 디자인 개선 공모전에서 서울대 김수정 교수의 최우수작을 토대로 한 차세대 전자여권 디자인 밑그림을 공개했다. 현재 일반이 사용하는 여권은 진녹색 바탕 중앙에 금박 국장이 있다. 하지만 이를 짙은 청색으로 바꾸는 안이 유력하며 국장 크기와 위치도 달라진다. 1994년 기계판독여권, 2005년 사진전사식 기계판독여권, 2008년 전자여권 등 여권 형태와 양식이 계속 변화하는 가운데서도 표지만은 녹색이 유지된 것을 고려하면 획기적인 변화다. 외교부 관계자는 “녹색 여권이 사용된 것은 1988년부터”라면서 “예정대로 2020년부터 남색 여권이 쓰이게 되면 32년 만에 바뀌는 것”이라고 설명했다. 차세대 전자여권 속지에는 페이지마다 각기 다른 우리 문화재 문양이 새겨질 것으로 보인다.
 ... 목록으로 돌아가기

06/09/2018 20:41:57 /